감성시인 안동석의 "그리움 깊은 밤에 98회"

"저녁달"

눈아 안동석 | 기사입력 2020/02/09 [12:34]
HOME > > 안동석 [감성시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감성시인 안동석의 "그리움 깊은 밤에 98회"
"저녁달"
 
눈아 안동석 기사입력  2020/02/09 [12:34]

감성시인 눈아 안동석 / 캘리 자령 이영희 

 

저녁 달 - 눈아 안동석

네게
내가
보여 준
사랑이


요만큼이야.

앞으로
네게
보여 줄
내 사랑은

어둠 속에
살짝
숨겨 뒀거든.

밤마다
점점 차올라
보름달 되면

그게 다
내 사랑인 줄
알아야 해.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20/02/09 [12:34]  최종편집: ⓒ 강원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