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월군, 독립유공자 포상 전수식 개최

박현식 | 기사입력 2019/10/04 [15:56]

영월군, 독립유공자 포상 전수식 개최

박현식 | 입력 : 2019/10/04 [15:56]
    영월군, 독립유공자 포상 전수식 개최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영월군은 지난 2일 오전 11시 영월군청 상황실에서 제74주년 광복절 계기 독립유공자로 포상된 故 이학서 애국지사의 손자인 이형우 님에게 표창증서와 훈장, 부상품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는 강원동부보훈지청 보훈과장과 강원도 광복회장, 영월군의 보훈단체장들이 참석했다.

대통령 표창을 추서 받은 故 이학서 애국지사는 1919년 3·1운동 당시 4월 3일 경기도 수원 장안면과 우정면사무소, 화수리 경찰관 주재소를 습격하여 독립만세를 외치는 등 만세시위를 벌이다 체포됐다.

故 이학서 애국지사는 제74주년 광복절 계기 독립유공자로 포상되었으나 후손을 찾지 못해 표창을 전수하지 못하다가, 그 후손을 확인하여 이번에 훈장 및 표창증서를 영월군수가 전수하게 됐다.

표창을 전수 받은 이형우 님은 독립유공자 이학서 애국지사의 손자로, 현재 영월군 영월읍에 거주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