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 마이스터 직접 농가 방문해 최고의 재배기술 전수

박현식 | 기사입력 2020/02/12 [18:01]

농업 마이스터 직접 농가 방문해 최고의 재배기술 전수

박현식 | 입력 : 2020/02/12 [18:01]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초보 농업인에게 최고의 재배기술을 전수하는 프로그램이 추진된다.  춘천시정부는 2월부터 9월까지 8개월간 ‘2020 농업 현장 컨설팅 교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2020 농업 현장 컨설팅 교육은 농업 마이스터가 직접 초보 농가를 방문해 재배기술을 교육하는 사업이다. 농업 마이스터는 재배 품목에 대한 전문기술과 지식, 경영능력, 소양을 갖추고 농업경영, 기술교육, 컨설팅을 할 수 있는 자질이 있는 전문 농업 경영인이다. 이번 교육은 지난해 7월 10일 민선 7기 2년차 농업인과의 대화에서 건의됐으며 시정부는 농업환경변화와 다양한 농업인의 수요를 반영해 적극 추진하게 됐다. 교육 대상자는 현재 사과와 복숭아 전업농가 중 재배경력이 3년 이내인 초보 농업인이다.(재배면적 3,300㎡ 이상)  시정부는 사전 교육 신청자 모집을 통해 16명을 선정했으며 12일 예비 소집을 시작으로 농업분야 최고의 장인이 농가를 찾아 과원 조성 방법과 정지전정 실습, 착색관리, 수확 전․후 관리 등 시기별 현장 교육을 시행한다. 이를 통해 시정부는 지역 내 농가 재배기술이 향상되고 농가 소득도 크게 증대될 것으로 기대한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